Skip to content
이 집 주인, 반취입니다. 99년 4월 개설하였으나 아직도 이것저것 올리는 작업이 진행중입니다. 재미있거나, 유익하다 싶으면 이웃에 알려 널리 방문하게 하여 주십시오. 그리고 반취에게 하실 이야기나 보내실 서류(원고청탁서 등) 모두 이 게시판을 활용해 주세요.

조회 수 3821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
일흔 길목에서 내가 지키고자 하는 일곱 가지

(2018년이 되면 칠십 줄로 넘어가는 소설가 - 반취 이기윤)

 

 

1      내 삶을 살찌우기 위한 배움을 계속할 것이다. 하고 싶었는데 삶이 바빠 미처 손대지 못한 것 중에서 택하기로 한다. 나에게 있어 그것은 음악이다. 피아노를 배우는 것으로 시작하여 합창까지 도전하기로 한다.

 

2      과거 이야기는 가급적 하지 않기로 한다. 나름대로 열심히, 또 재미있게 살았기에 많은 이야기꺼리를 갖고 있다. 하지만 막상 옛날이야기 밖에 가진 것이 없는 처지가 되었다 싶으면 처량할 것 같다. 아직 가지고 있는 것과 지금 배우고 있는 것을 이야기하며 여생을 걷겠다.

 

3      젊은 사람과 경쟁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. 인간은 진보하는 존재이기에 젊은이들이 늙은 사람보다 나은 것은 당연하다. 인류의 성장을 인정하고 칭찬하며 함께 살아가기로 한다.

 

4     부탁받지 않은 충고는 누구에게도 하지 않기로 다짐한다. 현역에서 물러난 것으로 간주되는 연령이기에 아무리 좋은 소리를 해도 듣는 이는 기우와 잔소리 따위로 여길 수 있기 때문이다.

 

5      부단히 아름다움을 발견하고 즐기고자 노력하기로 한다. 심미적 추구 역시 게을리 하지 않겠다. 일상에서 그림과 음악과 독서삼매를 가까이 하고 시간이 여의하면 자연의 아름다움에 취하는 여행을 떠나기로 한다.

 

6      내가 주인공이 되어 만들고 성장시킨 세상을 아까워하며 젊은 사람에게 넘겨주는 일은 의미가 없다. 늙었다고 세상을 넘겨주는 순간 자신이 천덕꾸러기가 될 뿐이다. 좋은 의미로 넘겨준다 해도 나의 뜻대로 유지되지 않을 것이다. 나의 세계는 나와 더불어 소멸하는 것이 자연이다. 다만 남길 것은 내 삶의 열매 같은 스토리다.


7      아무리 나이가 들어도 늙는 것을 불평하지 않고, 특히 죽음에 대해서는 최대한 말을 아끼기로 한다. 누구나 인정하듯 죽음보다 확실한 미래는 없다. 확실히 오는 것을 입방아 찧어대며 맞으러 갈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.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사전의료 의향서 (존엄사선언문) file 반취 2016.01.31 58545
공지 나이 듦의 편안함 27 반취 2012.07.27 95480
279 진실로 내 삶은 당신이 있어 행복했습니다. 반취 2018.06.26 6124
278 나는 어디로 갈까요? 반취 2017.11.20 4346
» 일흔 길목에서 내가 지키고자 하는 일곱 가지 반취 2017.11.20 3821
276 금양 총 동문회 카페에서 보고... 1 5 file 조웅 2015.01.10 64032
275 우리나라 이상한 나라 - 이불속에서나 활개치는 사람들이 정치하는 나라 반취 2014.09.04 6294
274 우리나라 이상한 나라 -- 믿음이라는 단어를 잃어법린 사람들의 나라 1 반취 2014.08.02 6394
273 우리나라 이상한 나라 ⑬ 선거를 분열과 대립, 갈등의 근원으로 타락시킨 사람들의 나라 1 반취 2014.07.08 6833
272 국민의 힘으로 안대희 전 대법관을 국무총리로 재추대합시다. 십만 명 서명운동입니다. 4 반취 2014.06.28 12832
271 연재칼럼 - 일만 터지면 대통령에게 사과 요구하는 나라 8 반취 2014.05.05 6193
270 연재칼럼 - 넘치는 창의력이 오히려 문제가 되는 나라 4 반취 2014.05.02 6054
269 연재칼럼 - 반취의 즐거움을 부정하는 사람들의 나라 4 반취 2014.04.20 6033
268 연재칼럼 - 승복을 모르는 사람들의 나라 7 반취 2014.04.20 5961
267 연재칼럼 - 시작을 끝으로 착각하는 사람들의 나라 5 반취 2014.04.20 5413
266 연재칼럼 - 소비수준 높지만 안목은 꽝인 사람들의 나라 5 반취 2014.04.20 6703
265 세월호 참변을 보는 안타까운 마음 2 반취 2014.04.20 6648
264 연재 칼럼 ② … 우리나라 이상한 나라 -- 성범죄 일편에서 부추기며 일편에서 엄단하는 나라 6 반취 2013.11.09 6735
263 칼럼-우리나라 이상한 나라➃ 승복(承服)을 모르는 사람들의 나라 반취 2013.11.09 6641
262 칼럼 -- 우리나라 이상한 나라 ③ 시작을 끝으로 착각하는 사람들의 나라 반취 2013.10.04 6348
261 연재 칼럼… 우리 나라 이상한 나라 ① 세계가 극찬하는 한글 -- 그러나 저희 글, 저희가 오염시키는 나라 10 반취 2013.08.21 17945
Board Pagination ‹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Next ›
/ 14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©2012 Banchui

Powered by Xpress Engine

abcXYZ, 세종대왕,1234

abcXYZ, 세종대왕,1234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